갓세븐, 선미·로이킴 꺾고 ‘인기가요’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그룹 갓세븐(GOT7)이 신곡 ‘럴러바이(Lullaby)’로 ‘인기가요’ 1위를 차지했다.

갓세븐은 30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 ‘럴러바이’를 불렀다. 이 곡은 딥 하우스 장르의 팝 곡으로, 달콤하고 행복한 사랑의 감정을 녹였다. 갓세븐은 한층 성숙하고 성장한 모습으로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이들은 선미의 ‘사이렌’과 로이킴의 ‘우리 그만하자’를 꺾고 1위 트로피를 안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