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이달의 소녀, 이보다 사랑스러울 수는 없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이달의 소녀. /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그룹 이달의 소녀가 깜찍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달의 소녀는 30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 데뷔곡 ‘하이 하이(Hi High)’를 불렀다. 12명 모두 각기 다른 개성과 매력으로 호응을 얻었다.

‘Hi High’는 흥겨운 분위기의 댄스 장르로, 사랑에 빠진 다양한 감정을 노랫말에 녹였다. 이달의 소녀는 무대 위에서 깜찍한 표정은 물론 카리스마까지 뿜어내며 성장 가능성을 보여줬다.

‘완전체’로 활동을 시작한 이달의 소녀는 각종 음악 방송과 공연, 팬 사인회 등 활약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