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박나래, 파격 분장부터 예리함까지 ‘매력 넘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tvN ‘놀라운 토요일’ 방송화면 캡처. /

코미디언 박나래가 파격 분장과 예리한 눈썰미, 넘치는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을 웃게 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다.

박나래는 이날 방송에서 영화 ‘아바타’의 나비족으로 변신했다. 지난 방송에서 내건 공약을 이행한 것으로 문세윤, 키와 더불어 ‘삼바타’가 된 그는 등장부터 큰 웃음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예리한 눈썰미도 빛을 발했다. ‘도레미 마켓’은 노래를 듣고 듣기 어려운 가사를 받아쓰는 코너로, 각 라운드마다 먹음직스런 음식을 두고 한판 승부를 겨룬다. 그 중 각 라운드에 어떤 음식이 나올지 유추해보는 재미가 빼놓을 수 없는 시청 포인트다. 박나래는 매주 높은 적중률을 보여준다.

이번에도 게임 시작 전 음식 퍼레이드 영상이 펼쳐지자 그는 단 하나의 음식도 놓치지 않고 기억했다. 여기에 “오늘의 콘셉트는 분할 화면”이라며 편집 구도와 섬세한 설명까지 덧붙여 제작진의 탄성을 자아냈다. 결국 그의 예상대로 2라운드 음식에서 곱창구이가 등장했다. 또한 다른 출연자들과 맛깔스러운 호흡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처럼 박나래는 남다른 예능감과 예상 밖의 능력으로 웃음과 재미를 동시에 거머쥐며 빛나는 활약을 펼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