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美 ABC ‘미키마우스 90주년 기념 콘서트’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NCT 127.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엔시티 127(NCT 127)이 미국 유명 토크쇼 ‘지미 키멜 라이브’ 출연에 이어, 애니메이션 ‘미키마우스’의 탄생 90주년을 기념하는 콘서트 무대에 올라 미국을 뜨겁게 달군다.

NCT 127은 미국 ABC가 진행하는 ‘미키마우스 90주년 기념 콘서트(Mickey’s 90th Spectacular)’에 한국 가수로는 유일하게 초청받았다. 오는 10월 6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슈라인 오디토리엄(Shrine Auditorium)에서 열리는 녹화에 참여한다. 신곡 ‘레귤러(Regular)’를 부를 예정이다.

이번 콘서트에는 크리스틴 벨, 조쉬 그로반, 메간 트레이너 등 공개된 스타들 외에도 해외 톱스타들이 참석한다고 알려졌다. 2002년 솔트레이크 올림픽 개·폐회식 총감독, 아카데미 시상식 연출 등으로 유명한 프로듀서 돈 미셔가 연출을 맡아, 화려한 축제로 구성할 계획이다.

이날 공연은 오는 11월 4일 오후 8시(미국 동부표준시) 미국 ABC를 통해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