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흠밴드, ‘유쾌한 만남’서 라이브 대결…어쿠스틱 감성 물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락킨코리아

혼성듀오 정흠밴드가 지난 29일 오후 방송된 tbs FM 라디오 ‘김미화, 나선홍, 신보라 유쾌한 만남’에 출연해 가창력력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정흠밴드는 청취자들의 사연에 맞춰 2인조 신인 밴드 규형근과 즉석 라이브 대결을 펼쳤다. 크러쉬의 ‘Beautiful’, 린의 ‘My Destiny’, 겨울왕국 OST ‘For the First Time in Forever’를 어쿠스틱한 감성으로 재해석해 청취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정흠밴드의 보컬 정민경은 tvN ‘수상한 가수’를 통해 신보라와의 인연을 밝히며 비욘세의 ‘Love on Top’를 불러 이목을 끌었다.

정흠밴드는 지난 14일 자작곡으로 채운 EP 음반 ‘연애의 기록’을 발매했다. 오는 11월 10일에는 서울 서교동 레드빅스페이스에서 단독 공연을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