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강호동 vs 이만기, 씨름대회 감독 대결…기싸움 ‘팽팽’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사진=JTBC 방송화면

강호동과 이만기가 JTBC ‘아는형님’ 아형장사 씨름대회 감독으로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다.

29일 방송된 ‘아는형님’에서는 깝죽거리배 아형장사 씨름대회가 펼쳐졌다.

이날 강호동은 사유리, 이상민, 이수지, 이수근, 주이, 서장훈 팀의 감독을, 이만기는 박미선, 김희철, 홍윤회, 김영철, 경리, 민경훈 팀의 감독을 맡아 자존심 싸움을 벌였다.

경기시작 전 강호동은 이만기를 향해 “옛날이 더 운이 좋았다고 생각하셔라”라며 도발했다. 이어 눈치를 보더니 과거 이만기가 제일 싫어했던 ‘으라차차’ 포즈를 취해 보였다.

발끈한 이만기는 “아직도 정신을 못차렸나”라고 말했고, 두 사람 사이 신경전은 계속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