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거가 별거냐3’ 배기성 아내, 2세 계획 중 폭탄발언→눈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별거가 별거냐3’ 배기성-이은비/ 사진제공=E채널

E채널 ‘별거가 별거냐3’의 배기성의 아내가 눈물을 쏟았다.

29일 방송되는 ‘별거가 별거냐3’에서는 가수 배기성과 아내 이은비가 2세 문제를 놓고 의견을 조율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휴일 저녁, 게임 러브 젠가를 하며 알콩달콩 대화를 나누던 배기성, 이은비 부부. 두 사람은 젠가에서 ‘2세 계획’에 대한 질문을 뽑은 뒤 진심 어린 이야기를 나누며 진지한 대화를 이어간다. 하지만 아내 이은비의 폭탄 발언에 배기성은 그야말로 멘붕을 경험한다.

두 사람의 대화를 지켜보던 스튜디오도 아내 이은비의 발언에 술렁이기 시작했다는 후문. 이후 이은비는 그동안 하지 못했던 말을 힘겹게 꺼내며 눈물을 쏟는다. 언제나 달콤했던 부부에게 위기가 찾아온 것일까.

‘별거가 별거냐3’는 29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