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이경, ‘내뒤테’ 후속 ‘붉은달 푸른해’ 男 주인공 확정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이이경/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이경이 하반기 방영 예정인 MBC 새 수목드라마 ‘붉은달 푸른해’ 남자 주인공으로 확정됐다.

28일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이경은 ‘붉은달 푸른해’에서 남자주인공인 강력계 형사 강지헌 역으로 분해, 무심한 듯 보이지만 묵직하고 사연 있는 남자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이경은 지난 7월에 종영한 MBC 드라마 ‘검법남녀’에서 차수호 경위를 맡아 열연해 시청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이번 ‘붉은달 푸른해’에서는 또 어떤 모습으로 강지헌 형사를 표현할 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극 중 강지헌은 대충 넘어갈 것처럼 굴면서도 죄는 반드시 법의 태두리 안에서 심판을 받아야 한다는 확고한 신념을 가진 형사다. 하지만 숨겨진 과거의 상처로 인해 감정의 표현이 미묘한 캐릭터다. 이이경의 섬세한 연기가 기대가 쏠린다.

‘붉은달 푸른해’는 사고로 인해 삶이 무너진 한 여인이 여러 사건과 마주하며 진실을 파헤치는 과정을 담은 작품으로 MBC ‘마의’ ‘투윅스’ 등을 연출한 최정규PD와 MBC ‘케세라세라’,  SBS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등을 집필한 도현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배우 이이경은 강지헌이란 매력적인 캐릭터를 더 잘 이해하고 표현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 ‘붉은달 푸른해’에서 만들어나갈 이이경의 또 다른 모습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붉은달 푸른해’는 MBC ‘내 뒤의 테리우스’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