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만기 vs 강호동, 천하장사들의 불꽃 튀는 코칭 대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씨름대회/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 추석특집 2탄에서는 ‘씨름계 전설’로 불리는 이만기와 강호동이 코치로 변신해 씨름대회를 진행한다.

오는 29일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는 지난주 먼저 인사를 전한 이만기, 홍윤화, 사유리에 이어 박미선, 이수지, 경리, 주이가 특별 게스트로 참여해 ‘부부 동반 체육대회’를 펼친다.

씨름 대회에서 멤버들은 ‘이만기 감독‘과 ’강호동 감독‘ 팀으로 나뉘어 두 사람의 코칭을 받고 남성부 및 여성부 대결을 펼쳤다. 두 감독은 직접 선수들의 샅바를 잡고 기술을 전수하며 불꽃 튀는 신경전을 벌였다. ’씨름 전설‘들의 특급 코칭 덕분에 체급이 차이가 있는 참여자들의 경기에서 반전 결과가 이어졌다.

두 명의 ‘특급 코치’와 함께하는 씨름대회는 오는 29일 오후 9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