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벳, 새 멤버 람다 영입 ‘팀 재정비’…10월 8일 컴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알파벳. / 제공=W엔터테인먼트, AZ엔터테인먼트

그룹 알파벳(AlphaBAT)이 새 멤버 람다를 영입하고 팀을 재정비했다.

알파벳 소속사 W엔터테인먼트, AZ엔터테인먼트는 28일 “람다(L:amda)가 알파벳에 새 얼굴로 합류하면서 팀은 5인조로 재편됐다. 오는 10월 8일 새 음반을 발매하고 본격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3년 9인조로 가요계에 데뷔한 알파벳은 베타(B:eta), 엡실론(E:psilon), 감마(G:amma), 카파(K:appa)까지 총 4명의 멤버로 한 차례 팀을 재정비한 뒤 싱글 음반 ‘원해’를 발표하며 국내와 해외에서 활동을 펼쳤다. 올해 5인조로 다시 도약할 것을 예고해 팬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W엔터테인먼트, AZ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알파벳은 현재 리더 베타를 중심으로 탄탄한 실력을 갖춘 람다와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