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스케’ 가비엔제이 “여러 번의 멤버 교체…팀명 지켜야 할 사명과 책임감 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한 가비엔제이 / 사진제공=KBS

그룹 가비엔제이가 팀명을 지키는 것에 사명감이 있다고 밝혔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가비엔제이가 출연한다.

3인조 여자 발라드 그룹을 대표하는 가비엔제이는 올해로 데뷔 14년차를 맞았다. 이날 가비엔제이는 그동안 있었던 여러 번의 멤버 교체에 대해 솔직한 심정을 털어놓으며 팀명을 지키는 것에 대한 사명감과 책임감이 있다고 말했다

또한 가비엔제이는 전 멤버들과 여전히 돈독한 사이를 자랑하고 있다고 말하ㅁ 멤버들과 함께한 자리에서 눈물바다를 이룬 사연을 공개하기도 했다

가비엔제이는 어렸을 적 각종 노래자랑에 나가 상품을 휩쓸었던 화려한 과거를 공개하며 타고난 가창력의 시작점을 밝혔다또한 가비엔제이는 “(사람들이) 멤버들의 목소리를 구별해 알아봐주는 것이 목표”라며 소박하지만 간절한 바람을 드러냈다이날 가비엔제이는 데뷔곡 ‘Happiness’와 가을에 어울리는 신곡 ‘I’m Fine’ 무대를 선보였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24시 4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