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이지원 감독 ‘실화를 모티브로 제작 힘들었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이지원 감독이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영화 ‘미쓰백’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지원 감독,미쓰백

이지원 감독이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용산 아이파크몰 용산 CGV에서 영화 ‘미쓰백’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영화 ‘미쓰백’은 스스로를 지키려다 전과자가 된 백상아(한지민)가 세상에 내몰린 자신과 닮은 아이를 만나게 되고, 그 아이를 지키기 위해 참혹한 세상과 맞서게 되는 감성드라마다.

한지민, 김시아, 이희준 등이 출연하며 오는 10월 11일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