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임현주, 연예인으로 본격 활동 시동…”연기도 도전하고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임현주 / 사진제공=위핌

채널A ‘하트시그널2’에 출연했던 임현주 측이 27일 “신생 소속사인 ‘위핌’에 둥지를 틀고 연예인으로서 출발한다”고 알렸다.

소속사 위핌은 27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임현주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무한한 잠재력을 펼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임현주는 ‘하트시그널2’ 출연 이후 다수 의류 및 화장품 브랜드들의 러브콜을 받아오고 있는 상황이다. 의상전공자라는 특징을 활용해 패션엔의 뷰티 예능 ‘팔로우미10’의 MC로도 발탁됐다.

임현주는 “’하트시그널2’ 이후 제 장래에 대해 많이 고민하고 얘기를 나누다 보니 저를 가장 지지해주고 아껴줄 수 있는 곳이라고 판단돼 지금 소속사와 함께 하기로 결정했다. 기회가 닿는다면 방송 활동도 이어가고 차근차근 준비를 해서 연기도 도전해보고 싶은 마음이 있다”고 말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