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성수, 싱글대디 근황 공개…딸 혜빈 폭풍성장기는 덤

[텐아시아=우빈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2’ 김성수 / 사진제공=KBS

그룹 쿨의 김성수의 근황과 초등학교 6학년이 된 딸 혜빈이 폭풍성장한 모습이 공개된다.

26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싱글대디 김성수와 딸 혜빈의 꿀 떨어지는 부녀살림기가 그려진다.

김성수는 혜빈과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달달한 포옹을 나누고 등교하는 딸과 헤어지는 것 조차 아쉬워 창문배웅까지 하는 등 좀처럼 서로 떨어질 줄을 모르는 껌딱지 애정을 과시한다“아빠가 세상에서 제일 잘 생겼다”는 콩깍지의 소유자 혜빈과 그런 딸을 꿀 떨어지는 눈빛으로 바라보는 김성수의 꽁냥꽁냥한 부녀 케미는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만들 예정이다. 

수련회를 간다는 딸에게 “2 3일 동안 어떻게 떨어져 있어?”라며 아쉬워 떼를 쓰는 김성수와는 반대로 혼자 있을 아버지가 걱정돼 “술 마시지 말고잘 씻고양치도 잘하라”며 신신당부하는 혜빈의 잔소리는 마치 부녀의 역할이 뒤바뀐 듯한 모습이어서 유쾌한 재미를 더한다.

딸이 학교에 가고 나면 김성수의 살림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요리와 설거지는 기본빨래까지 잘하는 살림 9단 김성수의 색다른 반전 매력을 엿볼 수 있을 전망이다.

김성수는 딸이 지난 어버이날 건넨 편지 얘기를 꺼내자 당황하는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편지 속에는 13살이 된 혜빈이 아버지와 함께 꼭 가고 싶은 곳이 적혀있다고 해 그곳이 어디인지, 또 그토록 애지중지하는 딸의 소원을 왜 선뜻 들어주지 못하고 고민하고 있는지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살림남2’는 매주 수요일 저녁 855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