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외모 비법? 뭐든 적당히 하는 것”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이영애(위)와 양세형. / SBS ‘가로채널’ 방송화면

배우 이영애가 자신의 외모 관리 비법으로 ‘뭐든 적당히 하는 것’을 꼽았다. 25일 방송된 SBS ‘가로채널’에서다.

이날 양세형은 이영애에게 평소 궁금해 하던 것들을 물었다. 첫 질문은 자신이 예쁘다는 사실을 아냐는 것이었다. 이영애는 “이걸 어떻게 대답해야 하느냐”며 난처한 듯 웃더니 그렇다고 답했다. 양세형은 환호했다.

또 다른 질문은 외모 관리 방법에 관한 것이었다. 이영애는 이번에도 민망해하며 “열심히 사는 것”이라고 답했다. 양세형은 마지막으로 “애매한 대답 말고 진짜 하나만 대답해 달라”며 외모 관리 비법을 다시 한 번 물었다. 이영애는 “적당히 하는 것”이라며 “적당히 바르는 것도 적당히 생각도 적당히 한다”고 답했다.

문답을 마친 이영애는 “재밌었다”면서 양세형에게 “100점 만점에 120점을 주고 싶다”고 했다. 양세형은 손가락으로 브이(V)자를 그리며 즐거워해 웃음을 안겼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