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군님’ 도경수, 남지현 구했다 “바보팔푼이 아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2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에서 도경수가 남지현을 구했다.

홍심(남지현)은 양반들의 잔치에 갔다가 양반의 술시중을 들어야 하는 위기에 처했다. 홍심이 상황에 못 이겨 양반의 술시중을 하러 나서려고 하자, 육전을 먹으러 왔던 원득(도경수)은 “한 발짝도 움직이지 말거라”라고 말했다.

이어 양반의 시를 지적하며 홍심을 구했고, 홍심에게 “난 적어도 바보팔푼이는 아니다. 시를 아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아, 육전. 결국 먹지도 못할 것을 괜한 일을 했구나”라고 덧붙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