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황미나, 마지막 연애 묻는 김종민에 “옛날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TV CHOSUN ‘연애의 맛’ 방송 화면 캡처

TV CHOSUN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이 자신의 이상형을 밝혔다.

23일 방송된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은 황미나와 함께 차를 타고 점심 식사 장소로 향했다. 도중에 김종민은 “인간 김종민에 대해서 궁금한 거, 아니면 취미나. 그냥 다 편하게 물어라”고 황미나에게 말했다. 황미나는 미소 지으며 “오빠는 이상형이 어떻게 되냐”고 물었다.

김종민은 잠시 고민하는 듯 하더니 “자기 일 열심히 하고 신뢰 있는 여자였으면 좋겠다. 믿음이 중요하지 않냐”고 답했다. 이어 황미나는 “연애 안 한지 얼마나 됐냐”고 물었다. 김종민은 “중간 중간 썸은 있었다”며 “나는 오래 사귀는 걸 많이 생각한다. 최소한 1년은 넘어야 하지 않나”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에 스튜디오에서 박나래는 “처음 만났을 때 ‘마지막 연애는 언제였냐’는 질문에 솔직하게 말해야 하는 거냐, 뭐가 좋은 거냐”고 물었다. 연애칼럼니스트 김정훈은 “여자 분들이 솔직한 남자를 좋아한다는 얘기는 내 남자일 때 얘기”라며 “선의의 거짓말이라고 생각하고 안 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나래가 “그러면 진정성은 없지 않냐”고 하자 이미지 전략가 허은아는 “차라리 ‘열 번 만나면 이야기해준다'”는 식으로 답을 하라고 꿀팁을 전했다.

김종민은 황미나에게 같은 질문을 되물었다. 황미나가 “옛날에..”라고 돌려 말하자 김종민은 “당했다”고 웃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