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갓세븐, 가을남자의 달콤한 사랑 노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 화면 캡처

그룹 갓세븐이 SBS ‘인기가요’에서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23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는 갓세븐이 ‘럴러바이’ ‘I Am Me’로 컴백 무대를 펼쳤다.

먼저 갓세븐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수록곡 ‘I am’을 선보였다. 카키, 브라운, 베이지 등 부드러운 색상의 의상은 갓세븐의 감성 넘치는 무대와 절제된 춤선을 더욱 돋보이게 했다.

이어 갓세븐은 파스텔톤의 다채로운 색감의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멤버들은 ‘럴러바이’를 열창하며 화려하고 경쾌한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환호를 이끌어냈다.

지난 17일 발표한 ‘럴러바이’는 몽환적인 신스 사운드가 인상적인 어반 딥 하우스 계열의 팝 곡으로, 꿈처럼 달콤하고 행복한 사랑의 감정을 표현했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선미, 갓세븐, 남우현, 오마이걸, 우주소녀, 펜타곤, 효민, 백퍼센트, 임팩트, 노라조, NCT DREAM, 더보이즈, 드림캐쳐, 이달의 소녀, 네이처, 공원소녀 등이 출연했다. 또한 갓세븐 잭슨이 스페셜 MC를 맡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