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3일 연속 특급 편성…추석 황금 연휴 책임진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나 혼자 산다’ 출연진/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가 추석 연휴 기간 동안 웃음 3콤보를 날린다.

‘나 혼자 산다’가 추석을 맞이해 선물 세트 같은 특급 편성으로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오는 24일, 25일, 26일에도 ‘나 혼자 산다’를 만날 수 있다.

먼저 24일 오후 6시 5분에는 정려원의 일상과 무지개 회원들의 특별한 한가위 에피소드가 담긴 261회가 재방송된다. 방송 직후 뜨거운 반응을 얻었기에 본방송을 놓쳐 아쉬웠던 시청자들, 또 한 번 보고 싶은 이들에게 절호의 찬스가 될 예정이다.

25일 오후 10시 15분에는 ‘2018 추석에도 나 혼자 산다’가 꿀잼을 선사한다. 지난주 방송에 이은 추석 모임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특히 가볍게 시작했다가 판이 커져버린 전쟁 같은 윷놀이가 펼쳐진다. 또한 무지개 회원들이 뽑은 다시 보고 싶은 무지개 라이브가 추억을 불러일으킨다.

마지막으로 26일에는 화제가 됐던 무지개 라이브를 다시 볼 수 있는 ‘추석특집 무지개 라이브’가 즐거움을 더한다. 오후 8시 35분부터 11시까지 145분 동안 파격 편성돼 연휴의 끝을 해피바이러스로 물들일 전망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