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JR∙백호, 다정이 넘치는 ‘청귤 소바 먹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사진=KBS2 ‘배틀트립’ 방송캡처

KBS2 ‘배틀트립’에서 뉴이스트W의 JR과 백호가 ‘청귤 소바’를 영접했다.

22일 방송된 ‘배틀트립’에서는 지난 주 신화 김동완과 전진의 ‘서귀포시’ 투어에 이어 ‘제주시’로 떠난 JR과 백호의 ‘백호투어’가 펼쳐졌다.

이날 두 사람은 제주도에서 유명한 청귤소바를 먹으러 한 식당을 향했다. 백호는 “지금이 딱 청귤이 먹기 좋을 때다. 생으로 먹어도 맛있을 때”라며 소개했다.

본격적인 식사에 앞서 애피타이저로 소바 면을 김밥처럼 말아먹는 ‘소바 롤’이 등장했다. 시식을 한 두 사람은 연신 “맛있다”며 새어나오는 미소를 참지 못했다.

이후 기대하던 청귤 소바가 나왔다. 첫 숟가락을 떠먹기 전 두 사람은 숟가락을 마주 부딪치며 ‘건배’를 했다. 이후 백호는 “입에 넣으면 입 전체가 다  귤향이 난다”고 평가했다. 이에 잠시동안 맛 설명을 고민하던 JR은 “네 말이 맞다”고 대답해 백호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JR은 “제주도에 있는 기분이 난다”고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