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박진영, 아내 임신 소식 알려 “실감이 안 난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진영 / 사진=텐아시아 DB

가수 박진영이 아빠가 된다.

박진영은 22일 SNS에 자신이 이끄는 JYP엔터테인먼트가 앞으로 이어나갈 활동과 관련한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글 말미에 “내가 아빠가 된다”라고 아내의 임신 소식을 밝혔다.

그는 “내가 아빠가 된다”며 “그동안 조심스러워서 말씀 못 드리다가 안정기에 접어들어 말씀드리게 됐다”고 알렸다. 이어 “모든 게 순조로우면 내년 1월에 아기를 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아빠가 된다는 것이 너무나 신기하고, 실감이 하나도 안 나고, 어색하고 과연 좋은 아빠가 될 수 있을 지 걱정이지만 항상 그래왔 듯 최선을 다해보려고 한다”고 했다. 아이의 성별은 짐작하고만 있다고 덧붙였다.

박진영은 2013년 9살 연하의 아내와 화촉을 밝혔다. 평범한 삶을 원하는 아내를 위해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