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장도연, “‘언니 발 보고 위로 받는다’는 메시지 받아∙SNS 문의 급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런닝맨’/사진제공=SBS

오는 23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개그우먼 장도연이 출연해 ‘런닝맨’ 출연 이후 비하인드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최근 녹화에서 ‘깜짝 게스트’로 출연한 장도연은 단아한 원피스를 입고 시선을 끌며 범상치 않게 등장했다. 이에 멤버들은 “여신이 아닌 왕발”이라며 장도연을 반겼다. 장도연은 지난 출연 당시 긴 발가락으로 김종국의 귀를 공격해 왕발 별명과 함께 ‘발 사이즈 300mm설’이 제기됐었다.

이에 장도연은 “‘런닝맨’ 출연 이후 SNS 메시지가 폭발했다”며 “‘언니는 신발 어디서 사냐’ ‘저도 왕발인데 언니의 발을 보고 위로 받는다’ ‘혹시 새끼발가락 접고 신발 신느냐’ 등 전국 왕발 여성들의 고민과 문의가 끊이지 않는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장도연은 최근 모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큰 화제가 되었던 개그맨 양세찬과의 키스신 비하인드 에피소드도 공개해 묘한 분위기를 만들기도 했다.

‘런닝맨’은 오는 23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