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이다희, 두려움 극복 ‘8M 잠수 성공’…”뿌듯하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사바’

 

SBS 예능 프로그램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 배우 이다희가 마지막까지 활약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정글의 법칙 in 사바’에서는 이다희가 무사히 생존을 마치며 한걸음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줬다.

이날 이다희는 수심이 8M나 되는 곳에서 바다 사냥을 해야 되는 상황에 놓였다. 바다 사냥 경험이 있지만, 수심이 깊은 곳은 처음이라 두려움으로 실력발휘를 하지 못한 채 조류에 떠밀렸다.

하지만 두려움도 잠시였다. 병만 족장의 도움을 받아 밑으로 내려가는데 성공했다. 이내 자신감을 얻은 이다희는 혼자서도 8M 아래 바닷속을 자유롭게 이동했다. 거대한 크기의 뿔헬멧고둥까지 잡아내며 명불허전 생존 능력을 뽐냈다.

또한 이다희의 철저한 준비성은 정글에서의 마지막 밤을 더욱 완벽하게 만들었다. 그가 쓰레기 섬에서 준비해온 그릇과 한국에서 가져온 그물망이 톡톡히 재 역할을 다했다. 먹는 거라면 가리는 법 없는 이다희표 정글 먹방도 흐뭇한 웃음을 자아냈다.

‘정글의 법칙 in 사바’ 생존을 성공적으로 마친 이다희는 “왜 정글을 힘들다고 하면서 다시 오는지 알 것 같다. 다 끝마쳤을 때 오는 뿌듯함이 있다. 뭔가 내가 성장한 느낌이다”라고 전했다.

이다희는 오는 10월 1일 처음 방송되는 ‘뷰티 인사이드’에서 도도한 야망녀 강사라 역을 맡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