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기지 않아”…공원소녀, 데뷔 전 일본 팬미팅 어땠나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Mnet ‘갓 야! 공원소녀’ 8회 방송화면.

지난달 열린 그룹 공원소녀의 일본 팬미팅 현장이 Mnet 리얼리티 ‘갓 야(GOT YA)! 공원소녀’를 통해 공개됐다.

지난 20일 방송된 ‘갓 야! 공원소녀’ 8화에서는 공원소녀의 일본 여행기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일본 팬미팅 전날 여행을 마치고 숙소로 돌아온 레나는 “오늘 말이 통하지 않는 타국에서 미션을 해보니 외국인 멤버들의 마음을 알 거 같다”며 다사다난했던 하루를 곱씹었다.

그때 일본인 멤버 미야의 어머니가 숙소로 깜짝 등장했다. 멤버들은 일제히 눈물을 흘리면서 어머니에게 “미야는 우리한테 정말 소중한 존재다. 한국에서 잘하고 있으니 걱정하지 말아라”고 말했다.

다음날을 일본에서 첫 팬미팅을 가졌다. 워너원 ‘에너제틱’ 커버 무대로 행사를 시작한 공원소녀는 트와이스 ‘TT’, 방탄소년단 ‘페이크 러브(Fake Love)’ 등 다양한 댄스 커버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촬영 당시 공원소녀는 정식 데뷔 전이었는데, 일본 관객들은 “아직 데뷔 전이라는 게 믿기지 않는다”며 감탄했다.

이날 공원소녀는 957개의 하트를 엇으며 하트 500개를 받으라는 미션을 성공시켰다. 이 외에도 ‘플레이어 이름으로 N행시 짓기&릴레이 캐리커처’까지 모두 10개 중 8개의 미션을 성공했다.

‘갓 야! 공원소녀’는 총 10부작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