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가로채널’서 크리에이터로 변신…강호동과 구독자 경쟁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오는 25일 첫 방송을 시작하는 ‘가로채널’/사진제공=SBS

SBS가 이번 추석 연휴 첫선을 보이는 ‘내 모든 것으로-가로채▶널!’(이하 ‘가로채널’)에 빅뱅 승리가 합류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가로채널’은 강호동, 이영애, 양세형이 크리에이터로 변신해 자신만의 채널을 열어 구독 경쟁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강호동은 ‘내가 잘하는 것’, 이영애는 ‘나의 모든 것’, 양세형은 ‘내가 좋아하는 것’을 주제로 자신만의 콘텐츠를 기획하고 각자 채널을 선보일 예정이다.

승부사 강호동의 첫 대결 상대로는 빅뱅의 승리가 나선다. 직접 카메라를 들고 촬영하면서 개인 채널 오픈에 열의를 보인 강호동은 첫 대결 상대인 승리의 집에 찾아가 자존심을 건 한 판 대결을 펼친다. 베테랑 예능 MC 강호동과 글로벌 아이돌 승리의 팽팽한 신경전은 지켜보는 사람들까지도 긴장시켰다.

세 명의 스타들이 자신만의 채널로 시청자의 마음을 가로챈다는 뜻이 담긴 ‘가로채널’은 오는 25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