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혜나, ‘오디너리데이즈’ 첫 공연 ‘성황’..”마지막까지 최선 다할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박혜나. /

배우 박혜나가 지난 20일 서울 동숭동 대학로 자유극장에서 열린 뮤지컬 ‘오디너리데이즈(Ordinary days)’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오디너리데이즈’는 미래를 걱정하고 의심하며 살아가는 네 명의 뉴요커들의 일상을 그린 작품이다. 박혜나는 극중 제이슨과 결혼을 앞둔 클레어를 맡아 극에 재미를 더했다.

극중 클레어는 제이슨을 사랑하지만 과거 상처로 인해 결혼을 두려워하는 인물로, 박혜나는 섬세한 감정연기로 관객들의 공감을 샀다.

첫 공연을 마친 박혜나는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늦은 합류로 걱정이 많았는데, 동료 배우들이 배려해준 덕분에 첫 공연을 무사히 마쳤다. 관객들이 더 많이 공감할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오디너리데이즈’는오는 11월 4일까지 대학로 자유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