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다름, 더블에스지컴퍼니와 전속 계약…’여우각시별’ 이제훈 아역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남다름 / 사진제공=더블에스지컴퍼니

더블에스지컴퍼니가 21일 배우 남다름과의 전속 계약 소식을 알렸다.

더블에스지컴퍼니는 “최근 남다름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남다름은 깊은 눈빛, 안정적인 톤, 감정 연기 등으로 성인 배우 못지 않게 극을 이끌어 가는 힘을 가지고 있는 배우이다. 안정적인 환경 안에서 마음껏 연기하며 대중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더블에스지컴퍼니는 가수 천단비가 소속돼 있는 SG엔터테인먼트로 사명 변경과 동시에 제작, 매니지먼트 등 전반적인 사업 분야 역량을 강화하며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발돋움하고자 하는 기획사다.

2009년 드라마 ‘꽃보다 남자’로 데뷔한 남다름은 이후 ‘피노키오”육룡이 나르샤”당신이 잠든 사이에”그냥 사랑하는 사이”이리와 안아줘’ 등에 출연했다.

남다름은 오는 10월 방송 예정인 SBS 새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주인공 이수연(이제훈)의 아역으로 출연을 확정하며 더블에스지컴퍼니와의 첫 행보에 나선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