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뉴이스트W JR·백호, 커플 티셔츠 입고 ‘애월 프린스 투어’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틀트립’ 뉴이스트W JR,백호 / 사진제공=KBS

그룹 뉴이스트W의 JR과 백호가 유쾌하고 귀여운 케미를 뽐낸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배틀트립’에서는 ‘2018 최신판 제주’를 주제로 제주시로 떠난 뉴이스트W JR과 백호의 ‘백호투어’가 공개된다.

백호가 JR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제주시 애월 출신인 백호가 제주도 여행이 처음인 JR을 위해 여행 설계를 자처한 것. 특히 백호는 자신이 살던 동네인 제주시를 중심으로 여행을 설계해 제주시의 참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여행을 예고하고 있어 그의 활약에 기대감이 고조된다.

그런가 하면 JR은 여행 속에 작은 코너로 ‘JR CAM’을 마련해 여행 코스 마다 느낀 솔직한 평가를 쏟아냈다. 그는 백호를 대신해 조그마한 백호 인형을 끌어 안고 백호에게 하고 싶은 말을 쏟아내는 가 하면 5점 만점에 점수를 내리기도 했다. 이에 제주도 토박이인 백호가 여행이 처음인 JR을 만족시킬 수 있었을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공개된 스틸 속 JR과 백호는 캐릭터가 그려진 커플 티셔츠를 맞춰 입은 모습으로 미소를 유발한다. 여행에 앞서 백호가 호랑이가 그려진 티셔츠 제작을 제안하자 JR 또한 백호의 호랑이 캐릭터 옆에 자신을 대변할 캐릭터를 깨알같이 그려 넣었다는 후문이다.

‘배틀트립’ 제작진은 “뉴이스트W JR과 백호의 유쾌하고 귀여운 케미스트리에 여행 내내 스태프들의 입가에는 엄마 미소가 피어 올랐다. 여행의 설렘에 젖어 해맑게 웃는 두 사람의 청량한 투샷이 안방극장까지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파할 것”이라면서 “‘애월 프린스’ 백호가 자신 있게 소개하는 제주시의 매력으로 꽉 채워질 것이다”고 밝혔다.

‘배틀트립’은 매주 토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