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유, “음원, 100위씩 오르는 중…차트인하면 손난로 선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드림캐쳐 지유,쇼케이스

걸그룹 드림캐쳐의 지유/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드림캐쳐의 멤버 지유가 “차트인에 성공하면 손난로를 나눠주고 싶다”고 밝혔다.

20알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무브홀에서 열린 드림캐쳐의 세 번째 미니 앨범 ‘Alone In The City'(이하 ‘얼론 인 더 시티’)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수아가 먼저 “저희 곡은 ‘체이스 미’ 때부터 꾸준히 오르고 있다. 차트 인을 꿈꾸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지유는 “100위씩 오르고 있다”며 “악몽을 꾸는 이유가 스트레스다. 이번 앨범은 그런 걸 다루는데, 대중도 스트레스를 많이 받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날씨도 추워지고 하니 손난로를 나눠주고 싶다”고 이유를 덧붙였다.

이어 “그러면 조금이나마 마음이 따뜻해질 것 같다”고 했다.

‘얼론 인 더 시티’는 드림캐쳐가 현대인의 악몽과 스트레스에 대신 직면해주고자 만들어진 앨범으로, 타이틀곡은 ‘What’이다.

‘얼론 인 더 시티’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