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의 희열’ 지코 “작곡을 시작할 생각 자체가 없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대화의 희열’ 지코 / 사진제공=KBS

가수 지코가 인간 우지호의 속마음을 고백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대화의 희열’ 세 번째 대화의 주인공으로 지코가 출연한다.

그룹 블락비임과 동시에 정상급 음악 프로듀서로 주목받고 있는 래퍼 지코는 최근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제 3차 남북정상회담 특별수행원 자격으로 북한에 방문해 뜨거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대화의 희열’ 측은 예고 영상을 통해 지코와의 가장 솔직한 대화를 공개했다. 지코는 ‘대화의 희열’에서 작곡을 시작하게 된 계기와 그만의 색깔이 담긴 음악 이야기 그리고 지금껏 털어놓지 못한 우지호의 속마음을 털어놓을 예정이다. 화려함 뒤에 감춰진 지코의 진짜 모습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힙합이라는 음악 장르로 젊은 세대의 아이콘으로 등극한 지코. 요즘 가장 핫한 가수로 주목 받으며 화제의 중심에 선 지코가 과연 어떤 이야기를 털어놓았을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대화의 희열’은 매주 토요일 밤 10시 45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