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상’ 협상가 손예진 vs 인질범 현빈, 팽팽한 심리 대결…미공개 영상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협상’ 미공개 영상/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JK필름

영화 ‘협상’이 인질범과 협상가의 숨 막히는 심리 대결을 예고하는 1분 미공개 영상을 공개했다.

‘협상’은 태국에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이 발생하고, 제한시간 내 인질범 민태구(현빈)를 멈추기 위해 위기 협상가 하채윤(손예진)이 일생일대의 협상을 시작하는 범죄 오락 영화.

이번에 공개된 1분 미공개 영상은 하채윤과 민태구, 두 사람의 치열한 심리 대결을 그린 장면이다. 영상은 협상 테이블에 앉아 민태구의 전화를 받는 하채윤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동료가 죽어 나가도 밥은 먹어야죠”라고 비아냥거리듯 말하는 민태구와 “아직 살릴 수 있는 사람들이 남아있으니까요”라고 단호한 표정으로 답하는 하채윤. 모니터를 사이에 두고 한치도 물러설 수 없는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는 두 사람의 모습에서 사건의 긴박감과 긴장감이 느껴진다.

의문에 찬 목소리로 “왜 나를 다시 부른 거죠?”라고 묻는 하채윤에게 “나인 일렉트릭스 구관수 회장 불러와요. 그럼 왜 채윤 씨 불렀는지 알게 될 거야”라며 의미심장한 답을 남기는 민태구. 그는 제한시간 1시간을 제안하며 하채윤의 숨통을 조여온다. 일촉즉발의 상황 속 협상가와 인질범으로 변신한 손예진과 현빈의 연기 대결이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앞으로 협상이 어떻게 진행될지 관객들의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협상’은 전국 극장가에서 상영 중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