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스크린 전쟁 시작…’안시성’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명당’ 2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안시성’ 포스터/사진제공=NEW, 영화사 수작, 스튜디오앤뉴

영화 ‘안시성’이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2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안시성’은 지난 19일 하루 동안 12만2834명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개봉 전 시사 관객까지 포함하면 누적 관객 수는 14만8334명이다.

2위부터 4위까지 같은 날 개봉한 ‘명당’ ‘더 넌’ ‘협상’이 나란히 차지했다. ‘명당’은 개봉 첫날 10만8837명을 동원하며 2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11만9936명을 기록했다.

‘더 넌’은 하루 동안 9만8718명을 불러모아 박스오피스 3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10만2369명이다.

4위에 오른 ‘협상’은 일일 관객 8만1022명, 누적 관객 10만5599명을 동원했다. ‘서치’는 하루 동안 1만5419명을 동원해 5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263만5051명을 돌파했다.

이외에도 ‘물괴’ ‘너의 결혼식’ ‘셜록 놈즈’ ‘죄 많은 소녀’ ‘타샤 튜더’ 등이 6위부터 10위까지 차지했다.

예매율은 ‘안시성’이 33.4%(오전 8시 20분 기준)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뒤이어 ‘명당’이 27.4%, ‘협상’이 14.1%를 보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