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기영, 데뷔 20주년 기념 콘서트 개최..”신효범·린 지원사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박기영(위부터 시계방향), 린, 신효범. /

가수 박기영이 오는 10월 26일과 27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데뷔 20주년을 기념하는 단독 콘서트 ‘리:플레이(Re:play)’를 연다. 가수 신효범과 린 등이 게스트로 참여해 한층 풍성한 공연을 만들 예정이다.

박기영의 이번 콘서트는 데뷔 20주년을 비롯해 다음달 발표 예정인 정규 8집 발매를 기념하기 위해 준비했다. 의미 있는 이번 공연에 평소 가장 좋아하는 후배와 선배를 초청하기로 했다. 26일에는 린이, 27일에는 신효범이 각각 무대에 오른다.

박기영 소속사 문라이트 퍼플플레이 관계자는 19일 “신효범, 린 모두 남다른 의미를 가진 공연인 만큼 흔쾌히 게스트 출연을 수락했다”면서 “한국을 대표하는 디바들이 모인 특별한 공연이 될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