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와이프’ 이정은·한지민, 카메라 밖 ‘해피 바이러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이정은-한지민/ 사진제공=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정은과 한지민이 해피 바이러스를 전파했다.

19일 이정은의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 공식 SNS에는 tvN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 촬영에 한창인 이정은과 한지민의 비하인드 컷이 게재됐다.

사진 속 이정은은 한지민과 얼굴을 맞대고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작품 속에서 우진 엄마와 서우진 역을 맡아 찰떡궁합을 선보이고 있는 만큼 두 사람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눈길을 끈다.

이정은과 한지민은 카메라 밖에서도 소소한 장난을 치며 실제 모녀 같은 꿀케미로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고 있다는 후문. ‘해피 바이러스 조합’이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보기만 해도 힐링이 되는 두 사람의 긍정 에너지가 인상적이다.

네티즌들은 “우진 엄마랑 우진이 이제 걱정 없이 행복했으면”, “이게 바로 꿀케미”, “두 사람이 나오면 드라마가 따뜻해진다”, “진짜 모녀 같아”, “훈훈해”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정은과 한지민의 특급 케미가 돋보이는’아는 와이프’는 오늘(19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