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x) 엠버, 21일 자작곡 싱글 발표…‘WHITE NOISE + LOST AT SEA’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엠버 싱글 ‘WHITE NOISE + LOST AT SEA’/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싱글 ‘WHITE NOISE + LOST AT SEA’

그룹 f(x) 엠버의 새로운 자작곡이 공개된다.

엠버는 21일 0시 멜론, 지니, 아이튠즈, 스포티파이, 애플뮤직, 샤미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새 싱글 ‘WHITE NOISE + LOST AT SEA’(화이트 노이즈 + 로스트 앳 시)를 공개한다. 이번 싱글에는 타이틀 곡 ‘White Noise’와 ‘Lost At Sea’ 등 엠버가 직접 작사∙작곡한 신곡 2곡이 수록됐다.  두 곡 모두 영어 가사로 이루어졌다.

이번 타이틀 곡 ‘White Noise’는 몽환적인 사운드와 부드러운 멜로디가 어우러진 일렉트로닉 팝 곡이다. 가사에는 진정한 ‘집’의 의미를 찾는 내용을 담았다. 힘든 상황에 처한 사람들을 위로하는 희망적인 분위기의 곡이라는 설명이다.

수록곡 ‘Lost At Sea’는 현란한 플럭 신스 사운드의 드랍이 중독성 있는 딥 하우스 기반의 팝 곡이다. 연애 중 느끼는 연인에 대한 복잡하고 혼란스러운 감정을 ‘바다에서 길을 잃어버린 듯하다 (Baby, we’re so lost at sea)’는 가사로 풀어낸다.

f(x) 멤버인 엠버는 2015년 첫 미니앨범 ‘Beautiful’(뷰티풀)을 통해 솔로 가수로도 활동했다. ‘GOODBYE SUMMER’(굿바이 서머), ‘SUMMER LOVE’(서머 러브), ‘Borders’(보더스), ‘On My Own’(온 마이 온), ‘Need To Feel Needed’(니드 투 필 니디드) 등 다수의 자작곡을 발표해 음악적 역량을 인정받았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