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추석 연휴 경주서 생애 첫 미니콘서트 연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한여름/ 사진제공=탑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한여름이 생애 첫 미니콘서트 공연을 펼친다.

한여름은 경상북도 경주시에 위치한 경주월드 가족 무대에서 오는 25, 26일 양일간 오후 1시와 4시 두 번 무대에 올라 미니 콘서트를 연다. 한여름은 자신만의 톡톡 튀는 매력과 구성진 가창력으로 추석 연휴 중 가족 단위로 방문한 젊은 세대부터 어르신들까지 모두 즐길 수 있는 흥 넘치는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경주월드는 추석 기간 동안 한여름의 트로트 공연 외에도 K-POP 댄스무대, 위자드 캐릭터쇼, 일루전 매직쇼, 블루레이디스 마칭 퍼레이드, 페이스 페인팅, 풍선아트, 떡메치기 & 민속놀이 등 입장객 누구나 관람할 수 있는 다양한 즐길 거리를 준비하고 있어 기대를 높이고 있다.

한여름은 지난 5월 ‘방가방가’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며 ‘가요무대’ 등 다양한 방송과 공연 등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