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화영, OCN ‘트랩’ 여주인공 확정…프로파일러 ‘윤서영’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임화영/사진제공=유본컴퍼니

배우 임화영이 OCN 드라마틱 시네마(Dramatic Cinema) 프로젝트의 첫 작품인 ‘트랩’에 출연한다.

‘트랩’은 덫에 걸린 국민 앵커가 마주하게 된 일생일대의 사건과 그 전말을 그린 하드보일드 추적 스릴러 드라마. OCN이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드라마틱 시네마 프로젝트의 첫 작품으로, 영화와 드라마를 콜라보레이션한 제작진의 밀도 높은 연출을 예고했다.

극 중 임화영은 당당하고 자유분방한 매력의 서울경찰청 행동분석팀 프로파일러 ‘윤서영’ 역을 연기한다.

극 중 강우현(이서진)과 얽힌 미스터리한 사건에 투입된 윤서영은 서울경찰청의 행동분석팀의 마스코트로서 뛰어난 프로파일링 능력과 함께 솔직 당당한 매력을 발산하며 고동국(성동일)과 까칠한 공조 수사를 펼친다.

영화 ‘퇴마: 무녀굴’ ‘석조저택 살인사건’ ‘어느날’ 등으로 눈도장을 찍은 임화영은 이후 드라마 ‘김과장’ ‘슬기로운 감빵생활’ ‘스케치’ 등에도 출연했다.

‘트랩’은 내년 상반기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