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 100’ 박지헌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 너무 떨려서 ‘네, 넵’ 두 마디”

[텐아시아=우빈 기자]

‘1대 100’에 출연한 가수 박지헌 / 사진제공=KBS2

가수 박지헌이 떨렸던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 내용을 밝혔다.

박지헌은 오는 1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1 대 100’에 출연해 문재인 대통령과 나눈 통화 내용을 공개한다.

최근 녹화에서 MC 조충현 아니운서가 “문재인 대통령과 통화할 때 박지헌씨가 두마디 밖에 못했다고?” 질문하자 박지헌은 “너무 떨면서 기다려서 그런지 아무 말도 못하겠더라”며 통화할 당시의 기분을 설명했다.

이어 박지헌은 “(문재인 대통령이) ‘3남3녀 아버지 되시죠? 앞으로도 다둥이 아버지로서 국민들에게 귀감이 되시고 행복한 가정 이끌어 가주세요’라고 하시는데 ‘네, 넵’ 이렇게 대답밖에 못했다”고 말하며 문재인 대통령의 성대모사를 짧게 선보이기도 해 100인들을 웃음 짓게 했다.

‘1 대 100’은 매주 화요일 밤 8시 55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