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세 번째 단독 콘서트 10월 개최…오는 20일 예매 시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태연 세 번째 단독 콘서트 “‘s…TAEYEON CONCERT” 포스터/사진제공=SM

소녀시대 태연의 세 번째 단독 콘서트가 오는 10월 개최된다.

태연은 10월 20~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세 번째 단독 콘서트 “’s…TAEYEON CONCERT”(아포스트로피 에스…태연 콘서트)를 열며 팬들과 만난다. 매력적인 보컬과 뛰어난 가창력, 화려한 퍼포먼스 등이 어우러진 완성도 높은 공연을 예고했다.

이번 콘서트는 지난해 5월 서울을 시작으로 타이베이, 방콕, 홍콩 등 아시아 주요 도시에서 펼쳐진 아시아 투어 ‘PERSONA’(페르소나) 이후 1년 5개월여 만에 선보이는 태연의 단독 공연이다. ‘sensibility’를 콘셉트로 태연의 감각적인 음악 세계를 만날 수 있는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티켓은 오는 20일 오후 8시 인터넷 예매 사이트 YES24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장애인을 위한 휠체어석 예매도 같은 날 오전 10시부터 예매 가능하다.

태연이 소속돼있는 소녀시대-Oh!GG는 지난 5일 싱글 ‘몰랐니(Lil’ Touch)’를 발표해 각종 음원 차트 1위, 아이튠즈 전 세계 21개 지역 1위, 중국 샤미뮤직 종합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