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류승수, ‘서울-대구’로 떨어진 주말부부 결혼기…’최초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 최초로 ‘주말 부부’의 결혼 생활이 공개된다.

17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배우 류승수와 아내 윤혜원의 주말 부부 결혼 생활기가 처음 공개된다.

제작진에 따르면 연기 경력 21년 차 배우인 류승수는 자신의 결혼 생활을 ‘너는 내 운명’을 통해 처음으로 공개한다. 류승수는 첫 VCR에서부터 4년 차 주말부부답게 서울에서 혼자 사는 남자의 모습을 여과 없이 보여줘 보는 이들로 하여금 안타까움을 자아냈다고 한다.

혼자 사는 남자에서 탈피해 대구로 떠난 류승수는 막상 아내를 마주하자마자 아내의 눈조차 제대로 맞추지 못했다. 하지만 이내 아내에게 참아왔던 투정과 어리광을 부렸다. 이를 VCR로 지켜 본 MC 김숙은 “아기가 되었네, 아기가”라고 말했다.

대구 집에 도착한 류승수는 방송에서는 처음으로 세 살 난 딸아이를 공개했다. 딸 나율이를 보자마자 스튜디오가 초토화 됐다고 한다. 오랜만에 보는 아빠의 모습에 어색함을 감추지 못하는 딸 나율이와 이에 서운한 아빠의 새로운 ‘동상이몽’까지 함께 펼쳐질 예정.

또한 이날 스페셜 MC로는 배우 류승수의 절친 배우 김광규가 스튜디오에 찾아와 거침없는 폭로전을 펼쳤다. 류승수는 늘 김광규에게 “결혼은 지옥이다”라며 말해왔었다고.   VCR을 지켜보던 김광규는 급기야 스튜디오를 이탈하려는 모습까지 선보였다고 해 궁금증을 부른다.

서울과 대구를 오가는 롱디커플, 류승수∙윤혜원의 주말부부 생활은 17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