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300’ 강지환VS안현수, 상남자들의 에이스 대결

[텐아시아=우빈 기자]

‘진짜사나이300’ 강지환,안현수 / 사진제공=MBC

배우 강지환과 쇼트트랙 선수 안현수가 ‘진짜사나이300’ 에이스를 노린다.

에서 에이스를 노리는 강지환과 안현수가 물 밑 자존심 경쟁을 펼친다. 도전자들 중 강한 상남자의 기운을 뿜어내는 두 사람이 각각의 전략을 가지고 불볕 더위 속에서 체력검정에 나서는 가운데, 이들 중 체력 검정 1등이 나올 수 있을지 입교신고자 대표가 나올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오는 21일 첫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진짜사나이300’에서는 강지환, 안현수, 홍석, 매튜 다우마, 김호영, 오윤아, 김재화, 신지, 이유비, 리사 10명의 도전자가 명예 300워리어 전투원’이 되기 위한 평가 과정과 최종 테스트 등에 도전한다.

이와관련해 강지환과 안현수의 체력검정 사진이 공개됐다.  강지환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사랑 받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연기력만큼이나 건강한 신체와 남성적인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킨 장본인. 그런 그가 ‘진짜사나이300’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 지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린다.

제작진에 따르면 강지환은 체력검정에 돌입하기 앞서 “일등이 몇 개입니까?”라며 계속 커트라인을 물었다. 이는 윗몸 일으키기, 팔 굽혀 펴기, 달리기 3개의 체력검정 종목을 모두 소화해야 하는 까닭에 체력을 최대한 아끼려는 그의 전략가적인 면모가 드러났다. 이렇듯 ‘커트라인 요정’의 면모를 보여준 그가 실제 체력 검정에서 어떤 성과를 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피지컬 면에서 최고로 손꼽힌 전 국가대표 운동선수 안현수는 여유만만한 모습으로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운동선수였던 까닭에 모두의 관심을 모은 그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증을 더하는데 당시 안현수는 “생각보다 힘들었어요”라며 체력 검정이 힘들었음을 토로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높인다.

특히 첫 방송에는 힘든 훈련 과정이 끝난 뒤 ‘츤데레 에이스’라는 별명을 얻게 된 강지환이 에이스로 거듭나기 전 상황이 그려질 예정으로 분위기에 적응하며 조금씩 에이스로 거듭나는 그의 모습이 이번 ‘진짜사나이300’을 보는 재미의 한 부분이 될 것으로 보인다. 피지컬 천재 안현수는 조용하고 묵묵하게 자신의 할 일을 제대로 해내며 관심을 모을 예정이다.

‘진짜사나이300’은 오는 21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밤 9시 55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