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한가람, 전인권과 더 비슷해졌다…강형호 꺾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히든싱어5’ 방송화면 캡처

’30초 전인권’ 한가람이 가수 전인권의 목소리와 더 비슷해져서 돌아왔다.

16일 오후 방송된 JTBC 음악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5’에서는 왕중왕전이 펼쳐졌다. 세 번째로 무대에 오른 한가람은 전인권의 ‘사랑한 후에’를 불렀다.

시작부터 판정단의 환호를 이끌어낸 그는 앞선 방송보다 더 탄탄해진 가창력으로 박수를 받았다. 한가람의 무대를 보고 기립한 가수 임창정은 “방송 당시에는 전인권 선배님을 흉내 내는 느낌이었다면 지금은 열심히 연습한 흔적이 보인다”고 평가했다.

한가람은 2위로, 가수 고유진의 모창능력자 강형호를 꺾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