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한고은·신영수, 남이섬 데이트..”첫 부부싸움 기억 놓고 설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SBS ‘너는 내 운명’

배우 한고은과 그의 남편 신영수 씨가 엇갈린 첫 키스 기억으로 설전을 벌인다. 오는 17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다.

‘너는 내 운명’에서는 결혼기념일 4주년을 맞아 남이섬으로 떠난 한고은, 신영수 부부의 모습을 담는다. 두 사람은 짚와이어를 타고 남이섬에 들어갔고, 달콤한 시간을 보냈다고 한다.

그러던 중 첫 키스와 첫 부부싸움에 대한 기억으로 대립했다. 신영수는 “알아볼게”라며 휴대폰을 꺼냈고 이 모습을 지켜보던 다른 출연자들은 깜짝 놀랐다고 한다.

‘너는 내 운명’ 제작진은 “이후 허기를 달래기 위해 한식당을 찾은 한고은, 신영수 부부는 유쾌한 장난으로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결혼 후 처음으로 결혼기념일을 같이 보낸다는 두 사람의 데이트를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