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서장훈 “김성령, 멀리서 봐도 빛이 나”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아는 형님’에 출연한 배우 김성령. / 사진제공=JTBC

방송인 서장훈이 과거 배우 김성령을 우연히 본 일화를 전하며 “멀리서부터 빛이 났다”고 했다.

15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김성령과 가수 케이윌이 전학생으로 출ㅇ녀한다. 두 사람은 ‘미녀와 성대 야수’라는 콘셉트로 예능감을 보여줄 계획이다.

앞선 녹화에서 김성령은 “차를 타고 있다가 지나가는 강호동을 보고 놀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이때 서장훈은 “나도 비슷한 경험을 한 적 있다”고 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과거 한 골목에서 멀리서부터 빛이 나는 아름다운 사람을 보고 시선을 빼앗겼던 적이 있는데, 그 사람이 바로 김성령이었다”고 감탄했다. 김성령은 서장훈의 칭찬에 “평상시에는 그렇지 않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