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미인’ 차은우♥임수향 교복 데이트, 평범한 연애 꿈 실현

[텐아시아=우빈 기자]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차은우, 임수향 / 사진제공=JTBC

임수향과 차은우가 교복을 입은 학생 커플로 변신한다.
JTBC 금토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이 14일 방송을 앞두고 차은우와 임수향의 교복 데이트 스틸을 공개했다.
극 중 미래(임수향 분)는 남자친구와 손을 잡고 거리를 걷고  사람들의 시선에 구애받지 않고 어디든 함께 앉아 맛있는 걸 사먹는 ‘좋아하는 사람과의 평범한 연애’를 꿈꿨다. 그리고 지난주 방송에서 캠퍼스 냉미남 경석(차은우 분)과 연애를 시작한 미래는 함께 손을 잡고 거리를 걸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옷장에 간직했던 교복을 찾아 데이트를 준비하는 순간과 각각 교복을 갖춰 입은 미래와 경석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전 공개된 15회 예고 영상에서 교복을 입고 분식집에서 데이트하는 학생 커플을 보고 “나 옛날에 저런 거 되게 부러워했었는데”라는 미래에게 무엇이 어렵냐는 듯 “해 그럼”이라고 답한 경석으로 보아 소녀 시절 미래의 소박한 바람을 이뤄지기 위해 교복 데이트를 시도하는 것으로 예상된다.
중학 동창이었지만 날카롭게 주고받았던 몇 번의 대화 말고는 추억이 없는 미래와 경석. 대학 캠퍼스에서 다시 만나 친구에서 연인까지 발전한 두 사람은 오늘 밤 어떤 이야기로 안방극장을 설레게 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1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