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흠밴드, 오늘(14일) 자작곡으로 채운 새 음반 ‘연애의 기록’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혼성듀오 정흠밴드. / 제공=락킨코리아

혼성듀오 정흠밴드가 14일 정오 새 음반 ‘연애의 기록’을 발매했다.

‘연애의 기록’은 정흠밴드가 매월 참여하고 있는 공연 ‘가내수공연’에서 만난 팬들의 이야기를 정흠밴드의 색으로 음악에 녹였다. 정흠밴드가 모두 작사·작곡했으며, 타이틀곡 ‘저스트 세이 헬로(JUST SAY HELLO)’를 비롯해 총 5곡을 담았다.

‘JUST SAY HELLO’는 누군가와의 관계가 시작될 때 서로의 안부를 묻는 ‘안녕’이라는 인사가 때로는 설렘으로 다가오는 상황을 담은 곡이다.

소속사 락킨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음반에는 어쿠스틱한 사운드와 공감을 불러 일으키는 가사, 익숙한 흐름으로 편안하게 들을 수 있는 곡들을 엮었다”고 소개했다.

정흠밴드는 오는 11월 10일 서울 서교동 레드빅스페이스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