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숙, ‘엘리자벳’으로 반전 매력…우아·고혹美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신영숙. / 제공=EMK뮤지컬컴퍼니

뮤지컬 배우 신영숙이 뮤지컬 ‘엘리자벳’의 프로필 사진을 13일 공개했다.

사진에는 단아한 미소를 지으며 우아한 자태를 뽐내고 있는 신영숙의 모습이 담겨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다양하게 변화하며 관객들을 웃고 울게 만드는 신영숙은 현재 뮤지컬 ‘웃는 남자’의 조시아나 역으로 관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최근 출연을 결정한 뮤지컬 ‘엘리자벳’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팔색조 매력을 지닌 신영숙은 올해 데뷔 20년을 맞은 베테랑 배우이다. ‘레베카’ ‘모차르트!’ ‘명성황후’ ‘캣츠’ 등 여러 뮤지컬을 통해 탄탄한 가창력과 섬세한 연기로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엘리자벳’에는 신영숙 외에도 옥주현·김소현·박형식·정택운·이지훈·박강현·민영기·손준호·윤소호·최우혁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오는 11월 17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막을 올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