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시성’ 조인성 “양만춘 장군 役, 싸움 잘하는 동네형처럼 연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안시성’에서 양만춘 장군을 연기한 배우 조인성/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영화 ‘안시성’의 조인성이 ‘양만춘’ 장군을 자신 만의 색으로 연기했다고 밝혔다.

13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조인성을 만났다. 그는 극 중 안시성을 지키는 성주 ‘양만춘’을 맡았다.

이날 조인성은 “양만춘 장군을 동네에서 싸움 잘하는 형같은 느낌으로 연기 하려고 했다. 전형적인 장군의 캐릭터에서 벗어나고 싶었다”며 “극 중 당태종을 연기한 박성웅 선배나 연개소문을 연기한 유오성 선배와 다른 카리스마는 뭘 까 생각했다. 모든 인물이 같은 카리스마를 보여주면 답답할 지도 모른다. 양만춘은 연개소문에게 반역을 했던 사람이다. 곧 야망을 포기했다는 얘기다. 그러다보니 심플하게 생각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조인성은 “실제로 안시성이나 양만춘을 모르는 사람이 많더라. 물어보는 사람도 있었다. 이순신 장군과 비교했을 때 덜 알려진 영웅이다. 언제 태어나서 언제 죽었는지도 물음표다. 사례가 많이 남아있지 않다”며 “덕분에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는 허용의 범위가 넓었다. 그래서 나름대로의 기준을 잡았다. 참고한 인물은 없었다. 생각하면 부담이 될 것 같아서 못하겠더라”라고 설명했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담은 액션블록버스터다. 조인성, 남주혁, 배성우, 김설현, 박병은, 오대환 등이 출연한다. 오는 19일 개봉.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