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주, “전 음치·박치, 다음 생엔 소진 언니로 태어나고 싶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임현주. / 사진제공=패션엔

화제의 인물 임현주가 “다음 생에는 (걸스데이의) 소진 언니로 태어나고 싶다”고 밝혔다.

13일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 열린 티캐스트 계열 패션엔 ‘팔로우미10’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임현주는 채널A ‘하트시그널2’에 나와 주목 받은 인물이다.

임현주는 “전 음치에 박치다. 소진 언니는 연기도 잘하고 노래도 잘하고 춤도 잘춘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에 소진은 “현주야, 사랑해”라고 답했다. 임현주는 이어 “전 새침하고 깍쟁이 같지 않고 되게 재밌는 사람이다. 그런 모습을 방송을 통해 많이 보여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임현주가 출연하는 ‘팔로우미10’은 오는 20일 오후 7시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