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보라, “스윙스 만날 때 신경쓰는 건 입술, 응원 받았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임보라. / 사진제공=패션엔

모델 임보라가 “뷰티 MC가 된 것에 대해 (남자친구 스윙스가) 축하를 많이 해줬다”고 밝혔다.

13일 서울 광화문 씨네큐브에서 열린 티캐스트 계열 패션엔 ‘팔로우미10’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임보라는 래퍼 스윙스의 여자친구로도 알려져있다. 그는 “오빠를 만날 때는 입술과 립 제품의 색깔은 신경을 쓰는 편이다”라며 “게스트로 출연할 줄 알았는데 MC가 됐다. 오빠가 앞으로 응원한다고 축하해줬다”고 덧붙였다.

임보라는 “저는 좀 느린 사람이라 MC가 되게 많이 부담됐다. 평소 표현하는 것에 있어 차분한 사람이라 이번 기회를 통해 좀 더 색다른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다. 저의 솔직한 모습과 함께 제가 여태까지 보여드리지 못했던 정보들 많이 나누고 싶다”고 말했다.

‘팔로우미10’은 오는 20일 오후 7시에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